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중앙북스 사이트맵 바로가기

카테고리 [경제/경영/자기계발]

한반도의 새로운 미래, 
남북한 회계 통일로 시작하자 


20세기에 남한과 북한이 분단된 후 21세기에 이른 지금, 남북은 경제 협력을 바탕으로 한 새로운 관계로 도약하려고 한다. 전쟁 없는 평화의 시대를 넘어, 남북 협력을 통한 평화 경제의 시대를 준비해야 할 때가 온 것이다. 


‘회계’는 경제활동의 가장 기본이 되는 분야로, 남한과 북한의 경제 협력에서도 공정한 기준이 되어야 한다. 그러나 지금까지의 남북 경제 협력에서 회계는 그 중요성을 인정받지 못했다. 이제 새로운 남한과 북한의 관계 아래에서 경제 교류의 폭이 넓어지고 한반도가 ‘하나의 시장’에 점차 가까워질수록 회계의 중요성도 더 커질 수밖에 없다. 


이 책은 앞으로 북한과의 본격적인 경제 협력을 준비하기 위해 ‘회계’를 통한 북한 경제의 이해를 도모한다. 먼저 우리에게 생소한 북한 회계의 현황 및 남북 회계의 비교 사례, 개성공단 사례 및 베트남?중국 등 체제 전환국의 회계제도 발전 사례 등을 풍부하게 담았다. 또한 남북의 회계 협력 방안의 구체적인 추진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남북 경제 협력은 우리 경제가 직면한 저성장의 위기를 돌파하고, 한반도 평화를 더욱 공고히 할 소중한 기회이다. 한반도의 앞날을 내다보고 ‘회계 통일’을 미리 준비하는 지혜를 제공하는 이 책은 한반도의 미래 변화에 미리 준비하는 사람들을 위한 훌륭한 나침반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한국공인회계사회 

 

한국공인회계사회는 1954년 창립된 국내 최고의 회계·세무 전문가 단체로서 국민경제발전과 함께 성장해 왔다. 2019년 5월 현재 2만여 명의 공인회계사가 회계·감사·조세·경영자문·M&A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가적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국공인회계사회는 경제 전반의 회계투명성을 향상시키는 역사적 소임을 달성하기 위해 최고 수준의 전문가적 역량과 윤리를 갖추어 기업을 비롯한 민간부문은 물론 공공부문의 투명성을 제고하는 데 기여하고, 이를 통해 우리 경제가 지속적인 발전을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특히, 제44대 최중경 회장은 ‘회계가 바로 서야 경제가 바로 선다’는 캐치프레이즈하에 회계제도 개혁을 추진하고 있으며, 사회공헌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발간사 한국공인회계사회 최중경 회장 
추천사 통일부 김연철 장관 
추천사 금융위원회 최종구 위원장 
추천사 현대아산(주) 대표이사 배국환 사장 

1부 북한회계를 이해하다 
북한의 회계 
북한의 회계법 
북한의 회계감사와 회계사 

2부 우리는 무엇을 해왔는가? 
개성공단, 운영의 성과와 과제 
한반도 신新경제구상하의 남북회계협력 추진 방향 

3부 경제개방으로 달라지려는 북한 
최근 북한의 대내 경제정책과 회계 
북한의 경제개발구 정책과 남북회계협력 방안 

4부 미래를 위한 준비 
체제전환국가의 회계제도 발전 교훈 
경제개방과 회계 인프라 구축 전략 
남북회계협력 전략적 포커스 및 로드맵 

에필로그 한국공인회계사회 남북회계협력위원회 곽수근 위원장 

부록 
남북회계협력위원회 
남북한 회계용어 비교 
주요 회계법인 남북회계협력 서비스 조직 
참고문헌 

회계가 바로 서야 
경제가 바로 선다 


북한과의 경제 협력은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이루는 데 있어 필수적이며 성공적으로 완수해야 하는 시대적 소명이다. 쇄국과 자력갱생을 주 경제정책으로 삼았던 북한도 김정은 위원장의 시대가 열리며 그 기조가 바뀌고 있다.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서는 남북 간의 경제 정책 협력 등도 중요하지만 기본적으로 서로간의 신뢰가 가장 필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서로 다른 경제체제 사이에서 신뢰를 만들 수 있는 통일된 경제언어, 회계에 주목하지 않을 수가 없다. 


이 책에서는 회계법인, 학계, 연구기관 연구자들로 구성된 한국공인회계사회 內 남북경제협력위원회가 상이한 경제 체제하에서 회계 시스템과 회계법 등이 다를 것이라는 가정에서 연구를 시작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서로 다른 경제체제 사이에서 경제적 커뮤니케이션의 도구인 회계가 바로 서야 경제 협력 역시 올바른 방향으로 갈 수 있으며, 남북 경제 협력을 위한 구체적 방안으로 기본적 경제언어인 ‘회계’의 통일부터 제안한다. 


이를 위해 남북회계협력위원회는 북한 회계의 거의 모든 것을 이 한 권에 담았다. 먼저 ‘1부 북한 회계를 이해하다’에서는 북한 경제를 자세히 들여다볼 수 있는 북한 회계 시스템에 대한 내용을 심도 있게 다루고, ‘2부 우리는 무엇을 해왔는가’에서는 개성공단 등 실제 남북경제협력의 사례와 문제점, 해결 방안 등을 다루었다. ‘3부 경제개방으로 달라지려는 북한’에서는 최근 북한의 경제정책 변화와 그에 따른 회계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4부 미래를 위한 준비’에서는 남북의 실제적인 회계 협력을 위한 로드맵을 제시한다. 특히, 베트남 등 북한과 비슷한 경제체제에서 성공적으로 경제 개방한 회계 사례들을 소개하고 있다.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서는 지금부터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남북경제협력- 회계 통일이 우선이다》는 북한회계에 대한 지침서로서의 역할에 충실하면서 새로운 한반도의 미래를 여는 초석이 될 것이다. 

프렌즈 베스트

베스트셀러

새로 나온 책

중앙북스 총판 바로가기